FANDOM




뇌제의 일곱 제후
노르망디 프리먼 Feel 파르티아
오토마톤 크리에이터 네오 머슬 게르트루드 이익
제후이익

"군계일학을 찾아서 잡아낼 필요없이 다 쓸어버리면 그만이라구!"[1]

"그건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지. 난 그런 거 싫어하지 않아."


개요 Edit

뇌제의 일곱 제후 중 한 명이었다.[2] 호칭은 <이익을 추구하는 자>

원작자는 BlueStar. 캐릭터 디자인은 ArieStar

성격Edit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뭐든 한다. 그 대표적인 예로 이반 제국에서 돈을 횡령해 달아났을 때 1만 원 한 장이 비는 걸 확인한다. 이후 그 만원 한장을 찾기 위해 수색을 하다가 병원의 한 환자가 주웠다는 사실을 안다. 그걸 안 이익은 자신의 돈을 훔쳤다면서 병원을 폭파시키는 만행을 저지른다. 말 그대로 천하의 개썅놈. 그러다가 머슬한테 신나게 맞아 죽었지

작중 행적Edit

미래격전 편Edit

머슬이 자신의 과거를 말할 때 그 존재만 등장한다. 캐릭터의 구체적인 모습과 설정이 드러난 건 오롯 편 부터다.

오롯 편Edit

오롯 편 본편에는 나오지 않고 히든 엔딩에 등장한다. 스페이스 스타 시티의 교도소에 수감된 모습으로 나온다. 과거에 이반 제국에서 돈을 훔쳐 달아난 뒤 금액을 확인했을 때 만원 한장이 비는 걸 확인하고 이후 잃어버린 그 한 장의 행방을 찾다가 그 돈을 병원의 한 환자가 주워갔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자신의 돈을 가져갔다는 사실에 분노한 이익은 그 환자가 있는 병원을 건물째로 폭파시킨다. 이 날을 회상하며 교도소에서 한 말이 바로 "군계일학을 찾아서 잡아낼 필요 없이 다 쓸어버리면 그만이라고!"이다. 이후 병원 폭파 건으로 스페이스 스타 시티에 수감된다. 이후 간수가 와 이익에게 감방 동기가 생겼음을 알려주고 같이 살 죄수에 대한 서류를 넘긴다. 이익은 그 서류를 읽으며 자신의 동기가 무슨 일로 감옥살이를 하게 된 건지 안다. 그 와중에 자신의 감방 동기가 자신이 폭파한 병원에서 긴 기간 자라왔음을 알게 되는 동시에 그가 한 손에 칼을 쥐고 있음을 확인한다. 이익은 본능적으로 그가 병원 폭파의 복수를 위해 자신을 죽이려 감옥까지 쫓아온 것임을 알아채고 간수를 부르나 끝내 그에게 살해당한다.

뇌제의 일곱제후 편Edit

뇌제의 일곱제후 편에서 머슬에게 살해되는 장면에 잠깐 등장했다.

능력Edit

뇌제의 일곱 제후는 모두 악령을 갖고 있기 때문에 이익 또한 악령을 갖고 있을 것으로 추측된다. 하지만 작중에서 언급된 적은 없다.


잡담Edit

이익이 살해될 때의 장면에서 이익의 눈이 초록색인 것을 알 수 있다.

  1. 오롯 편 히든 엔딩에서 이익의 대사. 이 대사는 후에 라이베라도 사용한다.
  2. 머슬에게 살해당해 직위를 박탈당한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